Home 커뮤니티 보도자료
 
작성일 : 15-03-31 15:58
김해여고, 맛보다. 느끼다. 소통하다. 다문화 이해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627  
   http://www.gnmaeil.com/news/articleView.html?idxno=275532 [1357]
김해여고, 맛보다. 느끼다. 소통하다. 다문화 이해


지난 21일 김해여자고등학교(교장 장영성) 학생 90여 명은 9개의 팀으로 나누어 김해 동상동에 위치한 다양한 국적의 음식점을 방문하여 그 나라의 전통 음식을 체험하고 새로운 문화를 접하면서 내 고장 이해와 발전을 위한 이주민과의 자연스러운 관계 맺었다.

다양한 국가의 이주민과 공존하고 있는 김해시의 특성에도 불구하고 대다수의 학생들은 외국인에 대한 편견이나 막연한 두려움을 가지고 있었다. 이에 김해여고는 다문화 음식 탐방을 통해 외국인과 국제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지역 사회와 함께 국제 이해교육, 간부 학생 수련 활동을 기획하였다. 활동에 참가한 학생들은 김해여고의 전교학생회 임원 90여 명으로 중국, 캄보디아, 인도, 베트남, 네팔, 태국, 우즈베키스탄, 모로코 8개 국가에 대해 9개 팀으로 편성했다.

학생들은 미리 각국 문화나 역사에 대해 인터넷, 신문 자료로 조사하고, 조별 학습 주제를 선정하여 체험한 후 보고서를 작성했다. 이 행사로 우리 지역에 대한 자부심 갖기, 다문화 이해, 국제 사회 이해, 봉사 활동의 길을 열고, 나아가 이후 지역 발전을 모색하는 정책 제안하기 등으로 현실화될 것으로 기대한다. 행사를 함께 진행한 조강숙 동상동장은 이번 행사로 외국인에 대한 인식과 동상동의 이미지가 바뀌게 된 것 같아 기쁘다고 밝혔다.

김해여고 학생들은 이국의 낯선 음식들이 생각보다 정말 맛있었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직접 식당에 가보고 외국인과 대화를 나누었더니 외국 문화가 정겨워지고 다양한 문화에 대한 공감과 문화적 특수성도 이전보다 더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고, 외국인에 대한 편견과 두려움이 사라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해여고 장영성 교장은 이번 기회로 이주민이 직접 운영하는 음식점에서 단순히 음식을 먹는 것이 아니라 그 나라 문화를 배우고 이해할 수 있는 공간이 되어 무척 뜻깊은 행사였으며 김해시 발전을 위해 우리 학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을 것이라고 전했다.


#2015.03.26
#경남교육청
#경남매일

 
   
 

  • EBS
  • 주한중국대사관교육처
  • 주한사우디아라비아문화원
  • 주한라오스문화원
  • cj 헬로비전